꽃분이
꽃분이
한 달 전
남반부의 전문 매체 Daily NK의 기사를 보면 내부에서도 오물 풍선을 날린 것에 대해 몹시 부끄러워 한다고 합니다. 우리가 지금 이 시점에 《민족•평화적 통일》 공세를 펼치면 반민족적•반통일적 김정은의 퇴진 등을 비롯한 북반부 정권 내부의 변화와 궁극적으로 들어설 북반부 민주 정부와의 합의에 의한 평화적 통일을 이뤄낼 수 있습니다. 항구적 평화는 "평화적 통일"을 통해서만 가능합니다. (참고로 개인적으로 통일된 나라는 자유민주주의 단일 헌법에 기반한 연방제 국가였으면 좋겠습니다.)
1
0

답글 0

뉴니커
꽃분이님에게 답글을 남겨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