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2024 대중교통 지원사업 총정리

교통비 덜어준다며 쏟아지는 각종 교통카드 💳. 나한테 맞는 카드 딱 알아볼 수 있도록 3분 컷 총정리 콘텐츠 준비했어요. 꼼꼼히 읽으면 친구에게도 자신 있게 추천해줄 수 있을 거예요.

#1. 주요 특징은 뭐야?

  • K패스: 국토교통부가 내놓은 카드로, 월 15회 이상 대중교통을 이용하면 20%를 환급해줘요. 19~34세 청년은 30%, 저소득층은 53% 환급해주고요. 전국 거의 모든 지역에서 사용할 수 있도록 논의하고 있어요. 일반 버스와 전철은 물론 광역버스·농어촌버스, 신분당선·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 등이 모두 포함이에요. 

  • 기후동행카드: 서울시 전용 카드로 30일 동안 6만 2000원에 서울시내 대부분의 대중교통을 무제한으로 이용할 수 있어요(따릉이 포함은 6만 5000원). 올해 상반기 안에 19~34세 대상 5만 8000원짜리 청년권도 출시할 계획이에요. ‘서울시내’만 적용이라 서울을 지나는 버스·전철이라도 서울시 밖에서 승차하는 건 적용되지 않아요. 단 서울에서 타서 서울 밖에서 하차하는 건 추가요금을 내고 가능하고요. 광역버스·신분당선·GTX도 제외돼요. 김포골드라인·김포광역버스 등은 나중에 포함될 수 있다고.

  • The경기패스·인천I패스: K패스와 거의 똑같은데요. 각각 경기도민·인천시민만 쓸 수 있어요. 대신 K패스에 일부 혜택이 더해졌는데요. K패스는 월 60회까지만 지원해주는데 경기패스·인천패스는 횟수 제한이 없어요. 청년 기준도 19~34세에서 19~39세로 넓혔고요. 또 65세 이상 노인 지원액을 늘렸어요(인천), 그리고 어린이·청소년은 K패스를 쓸 수 없는데요. The경기패스·인천I패스는 6~18세 어린이·청소년도 쓸 수 있어요. 게다가 어린이·청소년에 각각 연 24만 원(경기)·12만 원(인천)까지 지원한다고.

네 가지 교통카드 비교 정리한 표

#2. 나에게 유리한 카드는?

  • 전국 곳곳 돌아다니면: 전국을 돌아다니며 광역 대중교통을 자주 탄다면 K패스가 유리해요. 서울 살지만 경기·인천 등 서울 밖으로 출퇴근하며 광역버스·신분당선·GTX 등을 자주 타는 경우도 K패스가 나아요. 서울·경기·인천에 살지 않는다면 당연히 K패스를 쓰면 되고요.

  • 주로 서울만 다니면: 기후동행카드를 추천해요. 당연히 1달 교통비가 6만 2000원 이상이어야 이득이에요(횟수로는 약 40회). 서울에서만 돌아다니더라도 1달 교통비가 8만 원 이하면 K패스와 별 차이 없고, 8만 원보다 많이 써야 기후동행카드가 이득이라고.

  • 경기도민·인천시민이면: 기본적으로 The경기패스와 인천I패스가 유리해요. K패스에 경기도와 인천시가 각각 혜택을 더한 카드기 때문.

#3. 어떻게 쓸 수 있어?

  • 기후동행카드: 내일(27일)부터 시범사업을 시작해요(본사업은 7월부터). 실물카드와 모바일카드가 있는데요. (1) 실물카드는 일부 편의점이나 서울지하철 1~8호선 고객안전실(9호선은 역사 내 편의점)에서 23일부터 판매를 시작했어요. 현금 3000원을 내고 살 수 있는데요. 편의점은 벌써 매진된 곳도 있을 거라 고객안전실에서 사는 게 좋아요. 27일까지 물량을 나눠서 판다고 하는데, 금세 매진되니 아침 일찍 가는 걸 추천해요. 충전은 역에 있는 교통카드 충전 단말기에서 하면 돼요. (2) 모바일카드는 갤럭시 등 안드로이드 운영체제 휴대폰에서 기후동행카드 앱을 통해 구매·충전·사용할 수 있어요. 3000원 안 내도 되고요.

  • K패스·The경기패스·인천I패스: 올해 5월 중으로 나올 계획이에요. K패스는 5월 확정, The경기패스·인천I패스는 5월 목표로 논의 중이라고.

#경제#생활경제

구독할 경우 개인정보 수집·이용광고성 정보 수신에 동의하게 됩니다.

더 편하게 보고싶다면? 뉴닉 앱에서 만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