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영국-프랑스 바다에서 뒤집힌 난민보트

영국-프랑스 바다에서 뒤집힌 난민보트"비극적인 참사다"

영국과 프랑스 사이에 있는 바다에서 난민들이 탄 보트가 뒤집혔어요. 두 정부가 구조 작업을 벌였지만 30명 가까이 목숨을 잃었고요.

 

너무 안타깝다... 어떻게 된 거야?

프랑스에 있던 난민들이 고무보트를 타고 영국으로 향하다 보트가 뒤집혔어요. 사망자 중에는 어린 아이도 있었다고. 최근 이렇게 고무보트에 의지해 바다를 건너는 난민들이 확 늘었어요(그래프). 이전에는 영국과 프랑스 사이의 해저터널을 지나가는 트럭에 숨어오거나 비행기에 타고 오곤 했는데요. 코로나19가 퍼지면서 보안이 강화되고, 영국으로 가는 트럭·비행기 수가 줄어들자 이동수단을 바꾼 거예요.

 

왜 다들 영국으로 가려는 건데?

유럽의 다른 나라들에 비해 영국에서 자리잡고 살기가 더 수월하기 때문. 난민에게 영국은 최종 정착지로 꼽히곤 하는데요. 그 이유를 살펴보면: 

  • 못 쫓아내잖아: 유럽연합(EU)에는 더블린 조약이 있어요. 유럽에 들어오는 난민은 처음 입국한 국가에서 망명 신청을 해야한다는 것. 그래서 다른 국가로 넘어 가면 처음 입국한 국가로 돌려보내질 수 있는데요. 영국은 EU에서 나가면서(=브렉시트) 난민에게 이 조약을 적용할 수 없어서, 난민들을 돌려보내기 힘들어요. 

  • 말도 통하고, 일자리도 많잖아: 영국은 국제공용어인 영어를 사용해서 소통하기가 비교적 쉬워요. 다른 나라에 비해 미등록 신분으로 일자리를 구하기도 쉽고요. 직업을 구할 때 규제가 덜 까다롭기 때문. 

 

영국이랑 프랑스는 뭐래?

영국과 프랑스는 이번 "비극적인 참사"를 함께 해결하겠다고 하면서도 은근히 서로한테 책임을 미루고 있어요. 

  • 영국 🇬🇧: 이 추운 날씨에 바다를 건너는 게 얼마나 위험한 일인데. 프랑스가 난민들이 이런 위험한 시도 못 하게 더 적극적으로 막았어야지. 앞으로는 프랑스로 돌려보낼거야.

  • 프랑스 🇫🇷: 우리도 최선을 다했어. 난민들 바다로 보내는 밀항업자들 체포하고, 난민들 구조활동도 계속 했다고. 바다 위에서 구조 안 하고 돌려보내겠다고? 그거 국제법 위반이야.

 

프랑스는 EU 지원을 더 받아서 난민들이 위험하게 국경을 넘는 걸 막겠다고 말했어요. 영국도 프랑스가 해안 순찰대 등을 늘릴 수 있게 지원하기로 했고요. 인권 단체에서는 난민들이 안전하게 이주할 수 있는 방법을 찾아야 한다며 목소리를 높였다고.

#세계#국제정치#유럽#유럽연합(EU)#영국#프랑스#브렉시트

구독할 경우 개인정보 수집·이용광고성 정보 수신에 동의하게 됩니다.

세상에서 가장 친절한 주식 이야기,
주식익힘책

오늘까지 567회 뉴스레터를 발행했고 398,065명이 구독했어요!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