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나토 vs. 러시아 신냉전

어디서 싸늘한 바람이 느껴지지 않나요? 겨울이 오고 있어서... 는 아니고, 러시아와 나토 사이에 찬바람이 쌩쌩 불고 있어서 그래요. 최근 나토는 러시아 외교관을 쫓아내고, 러시아는 모스크바에 있는 나토 사무실 문을 닫았는데요. 분위기가 어찌나 얼어붙었는지 신냉전이 왔다는 얘기도 나와요 ❄.

 

낫또 아니고 나토...?

미국과 구소련(현 러시아)이 살벌하게 싸우던 시절(=냉전*)에 미국·서유럽 등 서구 국가들이 힘을 모아 서로를 지키려고 만든 모임이에요 🛡️. 지금은 미국·캐나다와 영국·독일·프랑스 등 총 30곳이 참여하고요. 서로 싸울 때 만든 모임이라 다른 나라들과 러시아 사이가 좋을 순 없었지만, 그래도 이 정도는 아니었다고.

*냉전: 제2차 세계대전이 끝나고, 세계는 자본주의파 vs. 사회주의파로 나뉘어서 찬바람이 쌩쌩 불었는데요. 자본주의파에서는 미국이, 사회주의파에서는 러시아가 앞장섰어요. 무기를 들고 싸우지는 않았지만 전쟁 같았다고 해서 냉전(Cold War)이라고 불러요.

 

어쩌다 이렇게까지 사이가 안 좋아진 거야?

지난 몇 년 사이 그럴 일이 좀 있었거든요.

  • 강제 땅 뺏기 🗡️: 2014년 러시아가 군대를 끌고 우크라이나 땅인 크림반도를 빼앗았는데요. 우크라이나 편인 나토가 발끈하며 러시아와 사이가 확 멀어졌어요.

  • 이중스파이 암살시도 ☠️: 2018년 영국에서 영국-러시아 사이의 이중스파이였던 한 장교가 독극물 공격을 받았어요. 영국 정부는 러시아가 벌인 일이라고 했고요.

  • 무기고 폭발 사건 💣: 2014년에 체코에서 무기고가 폭발하는 사건이 있었는데요. 체코 정부는 러시아 정보요원이 저지른 일이라고 밝혔어요.

갈등이 있을 때마다 각 나라는 서로 외교관을 쫓아내면서 싸웠다고.

 

화해는 안 할 거래?

당장은 쉽지 않아 보여요. 나토와 러시아는 최근 중국을 두고도 입장이 다르거든요. 중국이 유럽·미국까지 쏠 수 있는 무기를 만들자, 나토는 ‘이거 우리한테 위험하겠는데?’ 하며 경계하고 있는데요. 러시아는 중국 군대랑 같이 훈련하며 부쩍 끈끈한 관계를 맺고 있다고.

#세계#국제정치#미국#중국#유럽#러시아#미국-중국 관계
뉴니커와 함께 나누고 싶은 물음표를 공유해주세요!

오늘까지 551회 뉴스레터를 발행했고 387,860명이 구독했어요!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