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미국 연준 공격적 긴축 예고

요새 세계 곳곳에서 물가 올라서 난리잖아요. 미국은 특히 물가가 올라도 너무 올랐는데요. 미국 중앙은행인 연준(연방준비제도·Fed)이 칼을 빼들었어요. 예상보다 빨리, 더 강하게 ‘긴축정책'을 펼친다고 한 것.

긴축정책? 나 갑자기 머리 아파...

잠깐! 알고 보면 아주 간단해요. 우리가 사는 물건 가격이 계속 비싸지는 현상을 ‘인플레이션’이라고 해요. 원인은 여러 개가 있는데, 시장에 돈이 너무 많을 때(=유동성 과잉) 물가가 오를 수 있어요. 연준은 이걸 원인으로 보고 돈 수도꼭지를 꽉 잠그려고 하는 건데, 이걸 어려운 말로 ‘긴축통화정책’이라고 하고요.

어떻게 하겠다는 건데?

시중에 돌아다니는 돈의 양을 줄이면 돼요. 그러면 돈이 귀해져서 물가가 다시 떨어지거든요* (🦔: 왜 떨어지는지는 밑에서 설명해보겠슴!). 이번에 연준에서 하려는 긴축정책은 총 2가지.

  • 금리(이자율) 올려: 이자율이 높으면 사람들이 은행에서 돈을 빌릴 때 갚아야 할 이자가 늘어나요. 그러면 대출을 잘 안 받게 되고, 있는 대출도 빨리 갚으려고 할 거라 시중에 돌아다니던 돈이 은행 창고에 쌓이게 되는 거예요.

  • 우리가 가지고 있는 자산 팔게: 연준이 시중에 돈을 풀 때는 자산(예: 채권 등)을 사들이는데요(=양적완화). 이와 반대로 돈의 양을 줄이기 위해 가지고 있는 자산을 내다파는 거예요. 째끔 어려운 말로 ‘양적긴축’이라고 해요.

연준은 그동안 주로 금리를 올리겠다는 이야기를 해왔는데, 이번에는 직접 자산을 팔 정도로 적극적인 방법까지 쓴다고 해서 사람들이 깜짝 놀랐어요. 소식을 듣자마자 미국 주식들이 다 함께 떨어졌을 정도라고. 

나랑은 먼 얘기 같은데?

주식하는 뉴니커라면 주목해야 해요. 긴축정책으로 돈이 활발하게 돌아다니지 못하면 주식에는 안 좋은 영향을 주거든요. 게다가 달러는 전 세계에서 가장 든든한 화폐잖아요. 미국이 이자율을 올리면 달러에 투자하는 사람들이 많아져요. 그러면 우리나라 주식에 투자된 돈이 미국으로 빠져나가면서 우리나라 주식이 떨어질 수 있어요. 

또 변동금리로 대출을 받은 뉴니커가 있다면 좀 더 지켜봐야겠어요. 우리나라 이자율도 미국 이자율의 영향을 받기 때문에 미국 이자율이 오르면 우리나라도 오를 수 있거든요.

​​+ *근데... 돈의 양을 줄이면 왜 물가가 떨어져?

돈의 가치가 올라가거든요. 원래 여기저기에 있어서 구하기 쉬운 것(=모래)보다 양이 적어서 구하기 어려운 게(=금, 다이아몬드) 가치가 있잖아요. 돈도 마찬가지예요. 돈의 양이 줄어들면 예전보다 구하기 어려워지면서 지폐 하나하나의 가치가 올라가고 그럼 같은 가격으로도 더 많은 물건을 살 수 있는거예요. 1000원으로 빵 1개를 사다가 1000원으로 빵 2개를 살 수 있게 되는 거니, 결과적으로 빵의 가격은 떨어지게 되는 셈.

#경제#미국#국제경제

구독할 경우 개인정보 수집·이용광고성 정보 수신에 동의하게 됩니다.

더 편하게 보고싶다면? 뉴닉 앱에서 만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