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쭉쭉 올라가는 원·달러 환율

환율 상승향이 느껴지고 있어요. 원·달러 환율이 15개월 만에 최고점을 찍었거든요. 어제(12일) 한때 1200원을 넘는 등 최근 2주 동안 무서운 속도로 왕창 오르고 있다고.

 

잠깐, 환율이 뭐더라?

우리나라 돈을 다른 나라 돈으로 바꿀 때, 그 비율을 ‘환율’이라고 해요. 전 세계에서 달러가 제일 많이 거래되다 보니(기축통화), 우리나라에서 보통 환율이라고 하면 원·달러 환율을 말하고요 💵.

 

환율은 화폐를 사고파는 ‘외환시장’에서 결정돼요 💱. 외환시장도 다른 시장들처럼 각 화폐의 수요·공급에 따라서 움직이는데요. 달러·원화 가치의 관계는 시소와 같다고. 

  • 달러를 원하는 사람이 많으면 → 달러 가치 ⬆️·원화 가치 ⬇️ → 환율 ⬆️: 더 많은 원화를 주고 달러를 사야 해요.

  • 원화를 원하는 사람이 많으면 → 달러 가치 ⬇️·원화 가치 ⬆️ → 환율 ⬇️: 더 적은 원화로 달러를 살 수 있어요

환율은 세계 경제 상황에 따라 매일 바뀌어요. 

 

그래서 이번에 왜 오른 거야?

크게 3가지 이유가 있어요.

  • 안전 제일이지 👍: 요새 세계 경제가 시끌시끌하잖아요. 미국 국채가 흔들리면서 주식시장이 덜컹거리고, 중국이 만든 제품 가격이 오르면서 인플레이션 걱정도 늘었는데요. 이렇게 경제가 불안하니까 사람들이 안전한 투자처인 달러로 몰리면서, 달러 가치가 올랐어요. 달러는 기축통화라 안정적이기로 유명하거든요.

  • 달러 수도꼭지 잠근다고? 🚰: 코로나19로 달러를 잔뜩 풀었던 미국이 달러 수도꼭지를 잠근다는 얘기가 나오면서, 달러 가치가 더 오를 거라는 기대가 생겼어요. 

  • 중국, 기대한 만큼 못 크네 🤔: 중국이 전력난 등 위기에 처하면서 예상보다 팍팍 못 크고 있어요. 그 영향으로 위안화 가치가 떨어졌는데, 덩달아 원화 가치도 떨어졌고요. 중국과 한국은 서로 물건을 많이 사고 팔아서 경제가 착! 붙어 있기 때문.  

 

이제 어떻게 되는 건데?

  • 물가, 잔뜩 오를 수도 📈: 환율이 오르면 다른 나라에서 물건을 사올 때 더 많은 돈을 줘야 하거든요. 1달러가 1000원에서 1200원으로 오르면, 같은 1달러짜리 물건이라도 더 비싸지는 것. 수입한 물건 가격이 올라가면서 전체 물가도 오를 수 있는 거고요. 

  • 주식, 잔뜩 움츠릴 수도 📉: 어제(12일) 삼성전자 주가가 6만 원대까지 떨어졌잖아요. 외국 투자자들이 삼전에서 손을 떼면서 주가가 떨어진 건데요. 환율이 계속 오르면, 한국 주식에서 손 떼는 외국 투자자가 더 늘 수 있어요. 원화 가치가 낮아지면, 주식 투자로 번 원화를 달러로 바꿀 때 원화 왕창 → 달러 째끔으로 바꿔가야 하거든요. 

#경제#미국#중국#국제경제

구독할 경우 개인정보 수집·이용광고성 정보 수신에 동의하게 됩니다.

더 편하게 보고싶다면? 뉴닉 앱에서 만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