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 시작된 종전선언 논의

“남과 북은 올해 종전을 선언하고 정전협정을 평화협정으로 바꾸기로 했습니다.” 2018년 봄, 판문점에서 만난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이렇게 도장 딱 찍었잖아요 ✍️. 이후 약속은 지켜지지 않았고, 대화도 싹 끊겨 분위기가 차게 식었는데요. 요즘 종전선언 얘기가 다시 나오고 있어요.
 

맞다 그랬지. 근데 종전선언이 뭐더라?

전쟁이 끝났다고 선언하자는 것. 1953년에 한국전쟁(6·25 전쟁)이 끝났는데, 그때 전쟁이 끝났다(=종전)고 도장 찍은 게 아니라 멈추자(=정전)고 했기 때문. 종전선언이 꼭 지켜야 하는 약속은 아니지만, 상징적 의미가 커요. 더 큰 약속(예: 평화협정)을 하기 전에 일단 전쟁이 끝났다는 것부터 분명히 하고 넘어가자는 것 🤝. 우리나라는 북한을 비핵화 협상장으로 이끌어내기 위해 종전선언부터 하자는 입장이고요.

 

근데 왜 다시 나오는 거야?

우리나라와 미국이 다시 ‘종전선언 할까?’ 얘기하고 있거든요. 갑자기 다시 불붙은 계기는 지난달 문재인 대통령의 유엔총회 연설 🔥. 종전선언 얘기를 처음 한 건 아니지만, 올해는 임기 마지막 연설이라 그런지 더 구체적으로 제안했어요. 하지만 그때만 해도 사람들 반응은 뜨뜻미지근했고요: “북한은 계속 미사일 쏘고 있잖아? 미국도 별로 관심 없는 것 같고. 마음 급한 건 알겠는데, 현실성이 너무 떨어져.”

 

그런데 최근 한 달 동안 우리나라와 미국이 거의 매주 만나서 종전선언을 논의하면서 분위기가 살짝 달라졌어요. 북한도 생각이 살짝 바뀌고 있는 것 같다고 🗣️: “아직 그런 거 할 때가 아냐.” → “좋은 생각인 것 같아. 근데 한국이랑 미국이 우리를 적으로 여기는 태도부터 바꿔야지.”

 

이번에는 진짜 될까?

아직 지켜봐야 해요. 이제 막 얘기를 시작한 거라, 다 같이 만나서 도장 찍기까지는 갈 길이 멀거든요. 우리나라와 미국끼리는 종전선언에 들어갈 문구까지 얘기할 정도로 진도가 꽤 나간 것 같은데요. 북한은 제재를 먼저 풀어주길 바라는 눈치고, 미국은 “그건 좀 어렵고, 일단 만나서 얘기하자”는 입장이라 이 차이를 좁혀야 해요.

+ 근데 북한은 SLBM 쐈다며? 🇰🇵

그제(19일), 북한이 잠수함에서 탄도미사일(SLBM)을 쏘아 올렸는데요. 이 미사일은 전쟁에서 ‘게임 체인저’라고도 불릴 만큼 위협적인 무기라, 우리나라와 미국은 “유감이다”라는 입장을 냈어요. 그러면서도 대화로 풀어야 한다는 생각을 바꾸지는 않았다고.

#북한#외교#국방#국제정치#미국
뉴니커와 함께 나누고 싶은 물음표를 공유해주세요!

오늘까지 551회 뉴스레터를 발행했고 387,860명이 구독했어요!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