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노멀

떠오르는 대체육·배양육 시장

앞으로 맥도날드나 버거킹에서 ‘고기 없는 고기 햄버거 주세요 🍔’라고 주문할 수 있을 것 같아요. 동물성 고기를 대신할 새로운 메뉴들이 더 많이 나올 예정이거든요. 덩치 큰 기업들도 서로 개발하겠다며 뛰어들고 있고요.

고기 없는 고기? 왜 만들려는 건데?

너무 많은 고기가 소비되면서 문제가 생겼거든요. 크게 2개만 꼽아 보면:

  • 축산업이 환경 파괴해: 전 세계에서 배출되는 온실가스 중 약 18%가 축산업에서 나와요. 이게 얼마나 많은 양이냐면, 자동차·선박·기차·비행기 등 거의 모든 교통수단이 뿜어내는 온실가스를 다 합친 것(=약 13%)보다도 많은 수치라고.

  • 동물 학대 문제 있어: 좁은 공간에 동물들을 가두고 기르는 걸 ‘공장식 축산’이라고 하는데요. 우리가 너무 좁아 동물들이 움직일 수조차 없는 경우도 있어요. 동물을 빨리 크게 하려고 지나치게 많은 항생제를 사용하는 등 윤리에 어긋난다는 목소리도 나오고요. 

육류 소비는 앞으로 쭉 늘 것으로 보여서, 문제는 더 심각해질 것 같아요.

그렇구나. 그래서 뭘 개발하려는 거야?

생김새나 맛이 고기와 비슷한 대체 식품을 만들려는 거예요. 종류는 크게 두 가지로 나뉘어요:

  • 대체육🌱: 대체=바꾼다는 뜻으로, 콩이나 밀가루 등 식물성 재료로 만든 식물육이 여기에 해당해요.

  • 배양육🔬: 배양=기른다는 뜻으로, 실험실에서 세포를 길러 만드는 고기예요. 동물에서 근육세포를 뽑아내 기르는 것.

신기해, 식당이나 마트 가면 있나?

식물성 재료로 만든 대체육은 한 번쯤 봤을 거예요. 햄버거부터 삼각김밥까지, 다양한 음식에서 볼 수 있어요. 다만 세포를 길러 만드는 배양육은 아직 실험 단계라 갈 길이 멀어 보여요. 세포 실험으로 만든 게 건강에는 문제가 없는지 안전 관리 기준이나 관련 법들이 아직 논의 중이거든요. 실제로 배양육에 대해 판매까지 승인한 나라는 전 세계에 싱가포르뿐이에요. 

그럼에도 고기 없는 고기 시장은 쭉쭉 클 것으로 보여요. 실제로 미국에서는 1년 만에 판매액이 45%(약 1조 6000억 원) 늘어날 만큼 가파르게 성장 중이라고 📈. 사람들이 기후위기나 동물권에 관심 갖는 사람이 많아졌을뿐 아니라, 기술도 발전해 대체육의 제조나 유통도 훨씬 쉬워질 거라는 평을 받고 있거든요. 

+ 미국에서는 대체육에 ‘고기’ 표현 못 쓴다는데?

미국 일부 지역에서는 대체육에 ‘고기'라는 표현을 쓸 수 없어요 ❌. 영향력이 큰 축산업자들이 반발했기 때문. 동물성 고기에 대한 수요가 줄어들까봐 걱정하는 거예요. 우리나라 축산업자들도 “소비자가 헷갈릴 수 있다”며 대체육에는 ‘고기’나 ‘육’이라는 표현을 쓰지 못하게 해달라고 정부에 요청했어요.

#사회#환경#뉴노멀

구독할 경우 개인정보 수집·이용광고성 정보 수신에 동의하게 됩니다.

세상에서 가장 친절한 주식 이야기,
주식익힘책

오늘까지 588회 뉴스레터를 발행했고 414,425명이 구독했어요!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