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노멀

티셔츠로 플라스틱 없애는 법은?

이 콘텐츠는 플레이리스트로부터 광고비를 지원받아 제작했습니다. 

 

요즘 웹드라마에 푹 빠져있는 고슴이. 드라마 보다가 꼭 소개하고 싶은게 생겼다는데... 

 

고슴이의 원픽 웹드라마?!

도 맞지만! 요즘 ‘내리겠습니다 지구에서’라는 웹드라마를 열심히 보다가 폐플라스틱을 재활용한 티셔츠가 나온다는 소식에 눈길이 갔다고(🦔: 오늘 저녁 7시 10분, 유튜브 틴플리 채널 ‘내지구’ 5회에서 볼 수 있슴!) 

 

플라스틱으로 티셔츠를?

아주 이상한 소리는 아니에요. 플라스틱 만드는 원재료 = 옷 만드는 원재료거든요. 그래서 버려진 플라스틱을 녹이거나 가공해 섬유(원재료)를 만들고, 그 섬유로 옷 만드는 시도를 계속하는 중이라고. 티셔츠 한 장 만들 때마다 바닷속 페트병 6개를 줄일 수 있다고 해요. (자세한 과정은 여기에서 확인할 수 있어요)

 

오! 그럼 환경에 좋겠네!

맞아요. 우리가 쓰는 플라스틱 중 대부분은 재활용이 안 돼요. 땅에 묻거나 불로 태워야 하는데, 오랫동안(무려 450년!) 썩지 않고, 태울 때도 유해물질이 나와 지구에게도 사람들에게도 안 좋죠. 또, 매년 800만t의 플라스틱이 바다로 흘러들어가는데 이는 1분에 트럭 한 대 분량의 플라스틱을 바다에 쏟아붓는 것과 같은 양. “이러다 지구가 못 견딜 것 같아!”라고 생각해 티셔츠까지 만들게 됐다고.


 

+ 내지구랑 폐플라스틱 티셔츠, 무슨 사이야? 

위의 버튼 누르면 나오는 티셔츠, 우리나라 No.1 웹드라마 제작사인 플레이리스트가 사회적 기업 우시산과 함께 만들었는데요. 작년에 찍은 ‘에이틴’이 사회에 미치는 영향을 보면서, 이 영향력을 좋은 곳에 집중해보고 싶은 마음이 들었다고. 그래서 스토리에 공익활동을 녹이는 ‘내지구 프로젝트’를 시작하고, 첫 번째로 바다를 살리는 티셔츠를 만들게 되었대요. 


 

#사회#라이프#환경#뉴노멀

구독할 경우 개인정보 수집·이용광고성 정보 수신에 동의하게 됩니다.

세상에서 가장 친절한 주식 이야기,
주식익힘책

오늘까지 588회 뉴스레터를 발행했고 414,426명이 구독했어요!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