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주식시장 파란불 뜬 이유 (1): 미국 부채한도 협상

우리나라 주식시장에 파란불이 잔뜩 떴어요 📉. 주식시장이 왜 이러는지 여러 얘기가 나오는데요. 미국에서 부채한도 협상이 늦어지면서, 투자자들이 불안감에 몸을 사려서 그렇다는 얘기가 많아요.

 

부채한도 협상? 그게 뭔데?

나라가 얼마까지 빚을 질 수 있는지 정해둔 걸(=부채한도) 늘리는 협상을 하는 거예요 🤝. 미국은 세금으로 걷는 돈보다 쓰는 돈이 많아 늘 돈이 부족한데요(=재정적자). 그럴 때 돈을 빌려 해결해요. 대신 무한정 빌리면 안 되니까, 정부가 빚을 얼마까지 질 수 있는지를 법으로 정해놨어요. 의회는 나라 상황에 맞게 부채한도를 늘리거나 한도 적용을 미루는 걸 논의하고요. 근데 이 논의가 지금 잘 안 되고 있는 거예요. 빚 그만 내자 vs. 좀 더 내보자 이렇게 팽팽한 상황이라고.

 

협상 안되면 어떻게 되는데?

돈은 부족한데 빚은 맘대로 못 내는 상황이잖아요. 협상을 못 마친 채로 정부 금고에 돈이 바닥나면, 국가 부도가 올 수 있어요. 은퇴한 군인이나 취약계층에 지원하기로 약속했던 돈도 못 주게 될 수 있고요. 미국 정부는 의회에 협상을 빨리 끝내달라고 하고 있어요 🚨: “지금은 남은 현금이랑 여기저기서 끌어온 돈으로 버티고 있지만, 18일이면 이것도 다 바닥날 거야.”

 

다만 늦어지긴 해도 협상이 이뤄질 거라는 전망이 많아요. 매번 민주당과 공화당이 티격태격 하다가도 늘 마지막에는 협상에 성공했기 때문. 실제로 부도 사태까지 간 적도 없고요.

 

오케이. 근데 내 주식이랑은 무슨 상관이야?

이번 일 때문에 미국 국채가 흔들리고 있거든요. 전 세계 골목대장 미국 정부가 내주는 빚문서라 세상에서 안전하다고 손꼽히는데요. 이번 일 때문에 미국이 부도가 나면 빚문서의 신뢰도가 떨어지거든요. 이 빚문서에 투자한 사람이 많으니까 전 세계 주식시장도 덩달아 덜컹거리는 거예요.

+ 한걸음 더: 정말 빚 걱정해서 싸우는 거야?

미국 정치인들이 술 한잔하고 속마음 조금씩 털어놨는데요. 나랏빚 걱정도 걱정인데, 정치 갈등도 한몫한다고. 민주당은 바이든 대통령이 가져온 어마어마한 내년 예산안을 밀어주려는데, 반대에 있는 공화당은 그거 넣어둬야 부채한도에 협상해준다는 입장이라서요.

#경제#미국#국제경제#조 바이든#주식
고슴이는 경제초보에서 탈출할 수 있을까요?

오늘까지 530회 뉴스레터를 발행했고 381,278명이 구독했어요!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