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노멀

락다운 어게인

전염력은 높지만 그렇게 치명적이지는 않을 거라고 봤던 코로나19 오미크론 변이 바이러스가 기세를 떨치고 있어요. 세계보건기구(WHO)는 오미크론 확진자가 1.5~3일마다 두 배씩 늘고 있다고 분석했고요 😷.

지금 어떤 상황이야?

유럽과 미국에서 빠르게 퍼지고 있어요. 각 나라 어떤 상황이냐면:

  • 네덜란드 🇳🇱: 그제(19일)부터 1월 14일까지 전국을 봉쇄했어요. 식당·카페 등은 아예 문 닫고, 슈퍼마켓·약국 같은 필수 시설만 열어요. 크리스마스 당일을 빼고는 집에 손님을 2명까지만 초대할 수 있고요.

  • 영국 🇬🇧: 런던의 신규 확진자 중 80%가 오미크론 감염자예요(=우세종). 확진자가 너무 빠르게 느는 탓에 의료진이 턱없이 부족해 병원이 제대로 대응할 수 없는 상황이라고.

  • 미국 🇺🇸: 뉴욕타임스는 “백신이 없던 작년으로 돌아간 것 같다”고 현지 상황을 전했어요. 확진자뿐 아니라 사망자도 2주 전에 비해 20~30%씩 늘어난 상황이에요.

  • 이 외에 🌍: 프랑스는 새해맞이 불꽃놀이를 취소하고, 덴마크는 극장·박물관 문을 닫았어요.

이러다가 ‘5차 유행’이 올 수도 있다는 암울한 전망도 나와요. 현재까지 알려진 정보에 따르면, 오미크론에 걸리면 심하게 아프진 않아요. 하지만 그럼에도 몇몇 사람은 증상이 심해질 수 있는데요. 확진자가 늘면 증상이 심해지는 사람 수 자체도 그만큼 늘 수 있어요. 이미 의료체계 부담이 커진 상황에서 더 부담이 될 거고요.

괜찮으려나 싶으면 다시 그러네

몇몇 사람들은 2022년 상황을 어둡게 그리기도 해요. 백신 맞는 사람이 늘면서 이제 조금씩 예전의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을 거라 기대했는데 다시 봉쇄까지 해야 하는 상황이잖아요. 미국에서는 “올해 겨울은 힘들 것 같다”는 전망도 나왔고요.

 

한편으로 아직 절망하기엔 이르다는 사람도 있어요. 전 세계 인구의 절반 이상이 백신을 1번 이상 맞았고, 개발도상국에도 백신이 점차 공급되고 있기 때문. 추가접종을 하면 감염되더라도 증상이 심해지는 걸 막을 수 있기도 하고요. 전문가들은 무엇보다 실내에서 마스크 벗지 말고, 사람 붐비는 곳을 피하는 게 좋다고 강조해요.

#미국#유럽#코로나19#보건·의료#뉴노멀

구독할 경우 개인정보 수집·이용광고성 정보 수신에 동의하게 됩니다.

세상에서 가장 친절한 주식 이야기,
주식익힘책

오늘까지 588회 뉴스레터를 발행했고 414,426명이 구독했어요!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