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 당선

가깝고도 먼 나라 일본 🇯🇵. 앞으로 일본을 이끌 새로운 총리가 결정됐어요. 바로 외무상(외무장관)을 지낸 ‘기시다 후미오’예요.

 

뭐하던 사람이야?

금수저 출신 엘리트 정치인이에요. 화려한 언변이나 카리스마와는 거리가 멀고요. 조금 더 자세히 알아보면:

  • 3대째 정치인👴👨👦: 할아버지와 아버지에 이어 3대째 중의원*을 지냈어요. 아베 신조가 총리였던 2012년에 외무상(장관)에 임명돼 2017년에 물러났는데, 제2차 세계대전 이후 가장 오래 자리를 지킨 거라고.

  • Mr. Boring 😐: 논란을 만들지 않는 걸로 유명해요. 지지자를 열광시키는 행동으로 주목받는 타입도 아니고요. MBTI 검사하면 분명 ‘도발적인 정치인’보다는 ‘차분한 학자’에 더 가까운 ‘I’가 나올 거라고. 안정감을 주지만 자기 색깔이 없다는 평가를 받아요.

  • 오른쪽 중에서는 왼쪽인 편 ↩️: 보수 성향인 자민당 안에서는 비교적 진보 성향이라는 얘기가 나와요. 기업을 위해 규제를 풀어야 한다는 주장과도 거리를 두고 있고, 돈 많은 사람이 더 많은 돈을 벌게 놔두면 안 된다는 입장이에요.

* 중의원: 일본의 하원에 해당해요. 상원은 참의원이라고 부르고요. 일본은 의원 중에서 총리를 뽑는데 보통은 여당 대표로 뽑힌 사람이 총리를 맡아요(=의원내각제).

 

앞으로 일본을 어떻게 이끌 거래?

  • 불평등 해결할게: 돈 많은 사람이 점점 더 많은 돈을 벌어 격차가 커지고 있는데, 이걸 중산층에게 나누겠다는 거예요 💰. 다만 큰 틀에서는 작년에 물러난 아베 신조 전 총리의 경제 정책(=아베노믹스)을 이어받을 거라는 얘기가 많아요.

  • 미국은 가까이 중국은 멀리: 미국과 계속 친하게 지내고, 중국을 견제하는 데 신경 쓸 것 같아요. 특히 이번 선거 때 중국에 대해서는 유독 강경한 성향을 드러내 중국은 벌써 신경이 곤두섰다고.

유권자들한테 인기는 별로 없는 편이라, 앞으로 어떤 리더십을 보여줄지 지켜봐야 해요.

 

우리나라랑은 잘 지낼까?

당장 크게 달라지긴 어려울 것 같아요. 아베 전 총리보다는 갈등을 잘 안 만들려는 성격이지만, 지금처럼 우리나라와 일본 사이가 틀어지게 만든 여러 문제(예: 강제노역 판결, 수출규제 등)에는 비슷한 태도를 보이기 때문.


그는 2015년 외무상을 할 때, 박근혜 정부와 맺은 ‘한일 위안부합의’를 이끌기도 했는데요. 문재인 정부가 이 합의를 사실상 백지화하면서, 우리나라에 불만을 갖고 있다는 얘기도 있고요 😠. 그의 입장에선 “일본이 너무 많이 양보한다”는 아베 총리를 설득해가며 어렵게 맺은 합의인데, 한국이 깼다고 보는 것.

#세계#외교#국제정치#일본#한국-일본 관계#일본군성노예제
고슴이는 경제초보에서 탈출할 수 있을까요?

오늘까지 530회 뉴스레터를 발행했고 381,278명이 구독했어요!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