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

임신중단권에 대한 (거의) 모든 것③

최근에 미국 텍사스 주에서 생긴 임신중단 금지법과 로 대 웨이드 판결을 소개했는데요. 한 뉴니커가 이런 피드백을 보내줬어요 ✍️: “헌법재판소가 낙태죄는 헌법에 어긋난다고 결정한 이후 우리나라에서 관련법이 어떻게 처리되고 있는지도 궁금해요.”

 

맞아, 이거 궁금했어. 지금 어떤 상황이더라?

지난 2019년에 헌법재판소가 임신중단을 처벌하는 법이 헌법에 어긋난다(=헌법불합치)고 결정했잖아요. 하지만 상황은 달라진 게 없다는 얘기가 나와요. 그 이유를 살펴보면:

  • 법이 사라졌다 🤷: 헌재 결정 이후 원래 있던 법은 2021년 1월 1일부터 무효가 됐어요. 2020년 말까지 법을 바꾸라고 했는데, 이를 대신할 법이 아직 안 나왔고요. 정부가 작년 10월에 공개한 법안은 임신 14주까지만 제한 없는 임신중단을 허용하기로 했는데, 국회에서 제동이 걸렸어요.

  • 되는 거야? 안 되는 거야? 🙄: 법이 없다 보니 병원과 환자 모두 혼란스러워하는 상황이에요. 시술이 된다는 병원도 있고, 안 된다는 병원도 있는 것.

  • 먹는 임신중단약은? 🚫: 한 제약회사가 먹는 임신중단약 ‘미프지미소’*를 우리나라에도 들여오겠다고 했는데, 아직 승인이 나지 않았어요. 정부가 정식 승인하지 않은 의약품을 사고파는 것(‘직구’ 포함)은 불법이라, 임신중단약은 음지에서 유통되고 있다고.

*먹는 임신중단약으로 가장 많이 알려진 ‘미프진’과는 다른 제품이에요.

 

근데 솔직히 뭐가 맞는지 잘 모르겠어...

전 세계 대부분의 나라(98%)는 적어도 임신중단을 부분적으로 허용하고 있어요. 반대 운동이 활발한 미국에서는 주마다 조금씩 다르고요. 양쪽의 입장을 아주 단순하게 요약하면:

  • 태아도 소중한 생명이야: 아직 태어나지 않았지만, 태아도 세상에 나와 살아갈 권리가 있는 생명이라고 봐요. 엄연한 생명이니 함부로 해치면 안 된다는 것(Pro-life). 종교계(기독교·가톨릭)와 보수 진영(미국 공화당)이 대체로 여기에 속해요.

  • 여성이 선택할 문제야: 임신·출산 등 자기 몸에서 일어나는 일을 여성이 스스로 선택하고 결정할 수 있어야 한다고 봐요. 임신중단을 원한다면 누구나 법적인 보호 속에 안전한 시술을 받을 수 있어야 한다고 보고요(Pro-choice). 진보 진영(미국 민주당)이 주로 이런 의견이에요.

 

누가 결정하는 게 맞을까?

지금까지는 국가가 임신중단에 대한 결정을 내렸어요. 불법이라며 처벌하기도 하고, 필요에 따라서는 눈감아주기도 했고요. 우리나라만 봐도 저출생 문제가 심각한 지금과는 달리, 30~40년 전만 해도 ‘가족계획’이라는 이름으로 정부가 임신중단을 적극적으로 권장했다고 📣. 시술을 해주는 ‘임신중단 버스’를 운영하기도 했고, 1996년까지 보건소에서 무료로 시술도 해줬어요. 여성에게 결정권을 주지 않고, 여성의 몸을 출산을 위한 도구로만 본 것. 하지만 임신중단을 지지하는 사람들은 이게 단순히 찬성과 반대의 문제가 아니라고 말해요. 세계보건기구(WHO)도 합법적이고 안전한 임신중단을 할 권리를 기본적인 인권으로 간주하고 있고요. 

+ 미국은 지금 어떤 분위기야?

텍사스 주가 만든 법 얘기로 잠깐 다시 돌아가 보면: 논란이 계속되고 있어요. 바이든 대통령까지 나서서 비판했고요. “로 대 웨이드 판결이 인정한 헌법상 권리에 어긋나는 터무니 없는 법이다!” 바이든 정부는 텍사스 주를 상대로 법적 대응에 나섰고요. 텍사스 주지사는 성범죄에 의한 임신중단도 금지하는 건 문제라는 비판에 대해 “강간범을 없애겠다”고 말해 비판을 받고 있어요.

 

+ 왜 낙태 대신 임신중단이라는 단어를 사용하나요?

뉴닉은 태아에 초점을 두고 있는 단어 ‘낙태’ 대신, 임신의 주체인 여성의 입장에서 말하는 단어 ‘임신 중단’을 사용합니다. (🦔고슴이: 고슴이 몸은 고슴이 꺼!) 👉 뉴닉의 여성용어 가이드 읽으러 가기

#미국#여성#임신중단
고슴이는 경제초보에서 탈출할 수 있을까요?

오늘까지 530회 뉴스레터를 발행했고 381,086명이 구독했어요!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