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코로나19 백신 부스터샷의 (거의) 모든 것

미국이 ‘부스터샷’ 놓는 걸 진지하게 고민 중이에요. 부스터샷은 코로나19 백신을 추가로 한 번 더 놓는 건데, 쉽게 말해 우리 몸한테 바이러스 공격 더 잘 막아내라고 부스터를 달아주는 거예요 💨. 

 

얘기 많이 나오던데, 미국은 왜 고민하는 거야?

  • 면역효과 언제까지 갈지 몰라 🧐: 백신을 맞거나 코로나19에 감염됐다 회복하면 우리 몸에는 ‘중화항체’가 생기는데요. 이게 면역효과에 중요한 요소 중 하나거든요. 근데 시간이 지나면 중화항체가 줄어드니까, 부스터샷으로 중화항체를 다시 늘려 면역효과를 더 오래 가게 하려는 거예요.

  • 면역효과 잘 안 생길 수도 있어 🤒: 다른 병을 앓거나 면역력이 약한 사람(암 환자, 장기 이식 환자, 고령층 등)에겐 2회 접종만으로는 부족할 수 있다는 의견도 있어요. 기대했던 만큼 면역효과가 나타나지 않을 수 있으니 부스터샷이 필요하다는 것.

  • 델타 변이 유행이라 불안해 🙄: 우리나라에도 얀센 백신 맞은 사람 꽤 있잖아요. 얀센 백신은 한 번 맞으면 끝이다 보니, 화이자나 모더나 백신을 한 번 더 맞아 부스터해야 하는 거 아니냐는 걱정이 있었어요. 게다가 요즘 델타 변이가 유행이라, 불안해서 한 번 더 맞겠다는 사람도 있고요.

 

헉. 그럼 무조건 해야 하는 거 아냐? 

그렇진 않아요. 그동안 미국 방역 당국과 전문가들은 부스터샷이 꼭 필요하지 않다고 했는데요. 그동안의 연구 결과를 보면, 지금 나와 있는 백신만 잘 맞아도 델타 변이 감염까지 대부분 막을 수 있기 때문. 감염돼도 심하게 아프거나 사망할 가능성도 크게 낮아지고요. 더 위험한 변이 바이러스가 나오는 등 상황이 달라지면 부스터샷이 필요할 수 있지만, 지금은 일단 최대한 많은 사람이 백신 접종을 맞는 게 우선이라는 얘기도 나와요 🏥.

 

부스터샷 접종 시작한 나라도 있어? 우리나라는?

최근 이스라엘이 세계 최초로 면역력 낮은 사람들에게 부스터샷을 접종하기 시작했어요. 미국도 비슷한 방법으로 부스터샷을 놓는 걸 검토하며 화이자 백신 2억 회 분을 추가로 샀고요. 우리나라는 다른 나라 상황을 더 지켜보다가 부스터샷을 놓을지 말지 검토할 예정인데요. 너무 느긋한 거 아니냐고요? 우리나라의 경우 2차 접종까지 끝낸 사람이 아직 전체 인구의 15%도 안 돼서, 부스터샷보다는 백신 접종률을 높이는 데 집중해야 해서 그렇다고. 

#사회#코로나19
고슴이는 경제초보에서 탈출할 수 있을까요?

오늘까지 520회 뉴스레터를 발행했고 372,324명이 구독했어요!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