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크

초음속 여객기가 돌아온다?✈️

지금 우리가 타는 비행기보다 2배나 빠른 비행기가 약 50년 전에 있었다는 거 혹시 들어봤나요? 영상에서나 볼 수 있게 된 ‘콩코드(Concorde)’인데요. 이걸 타면 7시간 걸리는 런던(🇬🇧)-뉴욕(🇺🇸)을 3시간 반만에 갈 수 있었어요. 그런 비행기를 다시 구경할 수 있을지도 몰라요.

 

엥? 요즘 비행기가 제일 빠른 거 아니었어? 🙄  

Nope 🙅. 선진국이 열정적으로 과학·기술을 개발하던 1960년대, 소리의 속도를 제낀(=초음속) 콩코드가 나왔어요. 1976년에 영국항공과 에어프랑스가 정기운항을 시작했고요. 하지만 너무 시끄러운 데다가 요금도 비싸고, 기름도 많이 들어서 ‘20세기에 나와버린 21세기 비행기’라고 불렸다고. 2000년에 큰 사고까지 나서 결국 2003년에 마지막 비행을 했어요.

 

그렇구나... 근데 왜 갑자기 다시 만든대?

연비는 높이고 소음은 줄도록 기술이 발전했거든요. 미국 스타트업 ‘붐 슈퍼소닉’은 “한때는 인류가 초음속 여객기를 탔는데 지금 와서 못 탄다는 게 이상하잖아! 🤷 퇴보하는 기분이야!”라며 Next Level 콩코드(사진)를 만들고 있다고. 지난 3일, 미국 유나이티드항공이 맨 먼저 15대를 주문했고요.

 

그럼 언제쯤 탈 수 있을까?

2025년까지 개발을 마치고, 2029년에는 승객들을 태울 계획이에요. 하지만 콩코드의 3가지 문제(경제성·안전성·수요)가 해결될지 지켜봐야 해요. 일반 비행기보다 탄소를 더 많이 배출할 거라는 걱정도 있는데, 지속가능한항공연료(SAF)를 써서 탄소배출을 줄일 계획이라고.

#경제#테크#기후위기#환경#여행#항공
고슴이는 경제초보에서 탈출할 수 있을까요?

오늘까지 520회 뉴스레터를 발행했고 372,324명이 구독했어요!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