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

5월에 내린 비, 장마일까? 🌧

요즘 완전 저기압인 분 😑 누구냐면... 바로 날씨. 최근에 비 자주 왔잖아요. 지난 30년간 5월에 내린 비와 비교해보니 2배 더 자주, 양도 많이 왔어요. 이 때문에 야채 가격도 많이 올랐고요.

 

설마... 장마 시작인 거야?

그건 아니에요. 장마는 적도에서 올라온 ‘🔴북태평양 고기압’이 ‘🔵찬 공기’와 만나, 한반도를 따라 위로 올라가며 ⬆️ 비를 뿌리는 걸 말하는데요(=장마전선). 이번 비는 위에서 내려온 ⬇️ 기압 영향 때문이었어요. 우리 기분 안 좋으면 ‘나 완전 저기압이야’ 하잖아요. 저기압이 한반도로 내려오며 하루 걸러 구름이 끼고 비가 내린 거였다고 🌧. 장마철엔 비가 안 오는 날도 후덥지근한데, 이번에는 비가 온 후에 꽤 선선했다는 점도 달랐어요.

 

그럼 진짜 장마는 언제야? 올여름 벌써 걱정돼

평소처럼 6월 중순~말쯤 장마가 시작될 거라고 봐요. 하지만 “평소보다 비가 더 많이 올 수 있다”, “장마 기간이 길고, 끝나면 진짜 더울 수 있다”는 예측도 있는데요. 바로 ‘라니냐’가 끝나는 타이밍 때문이에요. 

  • 엘니뇨, 라니냐... 🤓: 과학 시간에 많이 들어본 이름인데요. 라니냐는 적도 근처의 바다 온도가 비정상적으로 낮아지는 현상을 말해요. 라니냐가 끝나면 푹푹 찌는 🔴북태평양 고기압이 더 빠르게 올라올 수 있어요. 그럼 장맛비가 더 오래, 더 많이 올 수 있는 것. 

라니냐가 올해 5월 말쯤 끝나면서, 바다 영향을 제대로 받는 일본은 이미 지난 11일 장마가 시작됐어요. 65년 만에 가장 일찍 찾아온 장마라고. 우리나라 농가도 바짝 긴장 중이고요. 

+ 이맘때쯤 자주 들리는 말... “기상청은 뭐해?” 🛰️

기간별, 지역별 예측을 실시간으로 내놓고 있는데요. 몇몇 전문가는 “10~15일 이상의 날씨를 예상하는 건 이론적·기술적으로 의미가 없다”고 해요. 우리나라는 바다와 육지의 영향을 고루 받는데, 지구온난화 영향으로 날씨가 점점 예측하기 어려워지고 있기 때문.

#사회#기후위기#환경

이런 이슈도 궁금하실 것 같아요

“이 비의 이름은 장마가 아니라 기후위기다.”

환경

청소년 기후위기 헌법소원 🌱

환경
🌐

런던 기후변화 대규모 시위 🧘

질문: 아래 4가지 유형의 공통점은?유형 1. 출퇴근 시간 다리에서 단체 요가하는 사람 💪유형 2. 영국 총리 집 밖에 가짜 피를 부은 사람 🍷유형 3. 열차 지붕 위에 바지를 접착제로 붙여 매달려 있는 사람 👖유형 4. 런던 시내 교차로에서 캠핑하는 사람 ⛺정답: 런던 기후변화 운동가들이 시위하는 모습! 지금 영국에서는 수백명의 기후·환경 운동가들이 정부에 기후변화 대책을 요구하며, 런던의 주요 랜드마크와 공공 시설을 점령하는 중이에요. 보통 ‘시위'하면 떠오르는 모습과 달라도 좀 많이 다르죠?왜 이렇게까지 하는 거래? “정부가 말만 하는 게 아니라, 진짜 행동을 보일 때까지 우리는 쭉~ 시위할 거야.” 참여한 사람들은 ‘멸종 반란(Extinction Rebellion, ER)’이라는 기후변화 환경단체 소속으로, 런던뿐만 아니라 전 세계 33개국, 80개 도시에서 점령을 벌여 왔어요. ER은 최근 작은 규모의 시위를 시도했지만 정부에서 별다른 반응이 없자 이런 대규모 시민 불복종 행사를 기획했다고.흠… 반응은 어때? 월요일부터 목요일까지 무려 400명이 체포됐어요. 사람들의 관심은 제대로 끌었지만, 반응은 극과 극:영국 중앙은행 총재:“맞아. 기후변화는 무시할 수 없는 큰 문제야. 경제 정책 결정자들과 금융 업계는 즉시 행동해라!”경찰: “평화 시위도 중요하지만, 질서 유지도 중요하니까 시위 구역을 제한하겠다.”런던 상인 단체: “시위 때문에 며칠 사이 매출이 25%나 줄었어. 빨리 시위에 대한 대책이 필요해.”

세계
🌐

요즘 미국에서 가장 핫한 곳은? 알래스카 폭염 🔥

알래스카에 ‘미친 폭염'이 찾아왔어요. “거긴 항상 영하 아니야?⛸️”라고 말하는 뉴니커를 위해 준비한, 숫자로 알아보는 알래스카 폭염! 110년: 알래스카 여름의 평균 온도는 16도. 그런데 지난 토요일, 28도까지 올라가면서 110년 만에 가장 더운 날이 되었어요.5℃: 지난 10년 동안 높아진 알래스카 해수면 온도. 해수면 온도가 높아지면 바다에 사는 동식물에도 영향을 미칠 뿐만 아니라, 허리케인 같은 이상기후 현상의 원인이 되기도 합니다. ‘벌써 7월인데 왜 장마 안 오지?’라고 생각했다면, 사실 그것도 일부는 알래스카 폭염 때문! 북극 얼음이 너무 빨리 녹으면서, 장마 전선이 우리나라에 오는 걸 방해하고 있거든요.354건: 지구온난화 때문에 날씨가 건조해지면서 산불이 평소보다 자주 나고 있어요. 지난 일요일 기준 354건의 산불 때문에 443,211에이커(축구장 약 250,000개 크기)가 불탔다고.

세계
고슴이는 경제초보에서 탈출할 수 있을까요?

오늘까지 520회 뉴스레터를 발행했고 372,324명이 구독했어요!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

뉴스레터 구독하기